62. 내 삶은 내 것?

2018.01.12 00:28

소금기둥 조회 수:253

62. 내 삶은 내 것?

 

사람들은 자기 의지로 자기 삶을 살아갈 수 있다고 자신 있게 말합니다.

특히 성공 신화를 말하는 사람들이 그렇습니다.

과연 그럴까요?

 

출생 시기와 장소, 부모와 가족, 유년기의 환경, 외모, 유전적 재능.

이런 것들이 삶의 여정에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만 

이것들 가운데 우리 스스로 선택할 수 있는 것은 없습니다.

 

달리 생각해도,

한 사람의 인생은 유전, 환경, 본인의 선택, 이 세 가지로 결정된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 세 가지 중에서도 자기 의지로 할 수 있는 것은 본인의 선택 한 가지입니다. *

그나마도 제대로 된 선택을 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형편이 이런 데도 내 삶은 내가 주도한다고 주장할 수 있을까요?

태어나기 전부터 신의 역할이 작동하고 있다는 생각이 들지 않나요?



* 팀 켈러, 내가 만든 신, 두란노(서울 용산구), 2017, 173~181 참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4 80. 이미, 벌써! 소금기둥 2018.02.17 235
243 79. 풍랑 이는 곳으로 소금기둥 2018.02.15 264
242 78. 빈손 소금기둥 2018.02.13 262
241 77. 쉬운 극기 소금기둥 2018.02.11 227
240 76. 소소한 일상 소금기둥 2018.02.09 245
239 75. 숙성 과정 소금기둥 2018.02.07 246
238 74. 승리하는 법 소금기둥 2018.02.05 242
237 73. 멀고, 위험한 분 소금기둥 2018.02.03 288
236 72. 당신의 뿌리 소금기둥 2018.02.01 281
235 71. 절망 소금기둥 2018.01.30 246
234 70. 믿음이 없는 이유 소금기둥 2018.01.28 306
233 69 자발적 극기 소금기둥 2018.01.26 281
232 68. 안식은 예술 소금기둥 2018.01.24 282
231 67.침묵의 소리 소금기둥 2018.01.22 250
230 66. 이웃보다 하나님 소금기둥 2018.01.20 290
229 65. 무모함 소금기둥 2018.01.18 257
228 64. 한계 소금기둥 2018.01.16 280
227 63. 기도 자리 소금기둥 2018.01.14 300
» 62. 내 삶은 내 것? 소금기둥 2018.01.12 253
225 61. 진짜 형통 소금기둥 2018.01.10 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