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2. 내 삶은 내 것?

2018.01.12 00:28

소금기둥 조회 수:369

62. 내 삶은 내 것?

 

사람들은 자기 의지로 자기 삶을 살아갈 수 있다고 자신 있게 말합니다.

특히 성공 신화를 말하는 사람들이 그렇습니다.

과연 그럴까요?

 

출생 시기와 장소, 부모와 가족, 유년기의 환경, 외모, 유전적 재능.

이런 것들이 삶의 여정에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만 

이것들 가운데 우리 스스로 선택할 수 있는 것은 없습니다.

 

달리 생각해도,

한 사람의 인생은 유전, 환경, 본인의 선택, 이 세 가지로 결정된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 세 가지 중에서도 자기 의지로 할 수 있는 것은 본인의 선택 한 가지입니다. *

그나마도 제대로 된 선택을 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형편이 이런 데도 내 삶은 내가 주도한다고 주장할 수 있을까요?

태어나기 전부터 신의 역할이 작동하고 있다는 생각이 들지 않나요?



* 팀 켈러, 내가 만든 신, 두란노(서울 용산구), 2017, 173~181 참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7 63. 기도 자리 소금기둥 2018.01.14 427
» 62. 내 삶은 내 것? 소금기둥 2018.01.12 369
225 61. 진짜 형통 소금기둥 2018.01.10 527
224 60. 강권적 은혜 소금기둥 2018.01.08 446
223 59. 고통의 축복 소금기둥 2018.01.06 367
222 58. 믿음과 분석 소금기둥 2018.01.04 359
221 57. 신상(新商) 소금기둥 2018.01.02 339
220 56. 착각 소금기둥 2017.12.31 493
219 55. 불편한 묵상 소금기둥 2017.12.29 474
218 54. 아침에, 보니, 레아였다 소금기둥 2017.12.27 401
217 53. 모자라지도 넘치지도 않게 소금기둥 2017.12.25 400
216 52. 한 가지 기도 소금기둥 2017.12.23 382
215 51. 기억 사용법 소금기둥 2017.12.21 336
214 50. 감정 소금기둥 2017.12.19 368
213 49. 인간을 만드심 소금기둥 2017.12.17 380
212 48. 겸손 소금기둥 2017.12.15 475
211 47. 아버지 역할 소금기둥 2017.12.13 380
210 46. 시선 소금기둥 2017.12.11 551
209 45. 가짜 소금기둥 2017.12.09 774
208 44. 잃다 소금기둥 2017.12.07 3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