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3. 멀고, 위험한 분

2018.02.03 08:35

소금기둥 조회 수:576

73. 멀고, 위험한 분

 

답을 모를 때는 가장 거리가 멀고,

가장 위험한 것을 택하는 것이 좋다.

거창고교에 써있는 말이랍니다.

믿음에서도 마찬가지라고 생각합니다.

 

을 모른다는 건 믿음이 없다는 말입니다. 하나님은 늘 답을 주시는 분이니까요.

 

믿음 없는 사람에게는 하나님이야말로 가장 멀리 계신 분이고 동시에 위험한 분입니다.

세상 가치관과 반대인 경우가 많으니까요.

그러므로 답을 모를 때 가장 멀고 위험한 것을 택하면 그것이 곧 하나님의 뜻을 따르는 것이 됩니다.

 

한 가지 덧붙인다면,

멀고 위험한 그런 그분을 믿으려면 용감해야 합니다.

믿음 좋은 사람치고 용감하지 않은 사람이 없답니다.

다 이유가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3 79. 풍랑 이는 곳으로 소금기둥 2018.02.15 577
242 78. 빈손 소금기둥 2018.02.13 545
241 77. 쉬운 극기 소금기둥 2018.02.11 508
240 76. 소소한 일상 소금기둥 2018.02.09 508
239 75. 숙성 과정 소금기둥 2018.02.07 514
238 74. 승리하는 법 소금기둥 2018.02.05 517
» 73. 멀고, 위험한 분 소금기둥 2018.02.03 576
236 72. 당신의 뿌리 소금기둥 2018.02.01 542
235 71. 절망 소금기둥 2018.01.30 525
234 70. 믿음이 없는 이유 소금기둥 2018.01.28 602
233 69 자발적 극기 소금기둥 2018.01.26 577
232 68. 안식은 예술 소금기둥 2018.01.24 524
231 67.침묵의 소리 소금기둥 2018.01.22 527
230 66. 이웃보다 하나님 소금기둥 2018.01.20 567
229 65. 무모함 소금기둥 2018.01.18 535
228 64. 한계 소금기둥 2018.01.16 582
227 63. 기도 자리 소금기둥 2018.01.14 631
226 62. 내 삶은 내 것? 소금기둥 2018.01.12 530
225 61. 진짜 형통 소금기둥 2018.01.10 735
224 60. 강권적 은혜 소금기둥 2018.01.08 661